2021.06.09 (수)

  • 구름조금동두천 25.0℃
  • 구름많음강릉 23.0℃
  • 구름많음서울 28.3℃
  • 구름많음대전 28.9℃
  • 구름조금대구 26.4℃
  • 맑음울산 20.8℃
  • 구름많음광주 26.6℃
  • 구름조금부산 21.4℃
  • 구름조금고창 25.8℃
  • 구름많음제주 26.3℃
  • 구름많음강화 21.8℃
  • 구름조금보은 23.4℃
  • 구름조금금산 25.8℃
  • 구름조금강진군 24.3℃
  • 맑음경주시 23.8℃
  • 구름조금거제 22.0℃
기상청 제공

스포츠

첫 주장, 첫 수비형 미드필더...고은빈의 성장

URL복사

 

아리랑뉴스 홍서영 기자 | 고은빈(울산현대고)은 여자 U-16 대표팀에서 처음 맡게 된 것이 많다. 주장이라는 중책, 그리고 수비형 미드필더라는 새 포지션이다.


여자 U-16 대표팀은 3일부터 파주NFC에서 올해 첫 국내 소집훈련을 진행 중이다. 9월 예정된 2022 AFC U-17 여자 아시안컵 1차 예선을 대비해서다. 5일간 진행되는 이번 훈련에서 고은빈은 주장이라는 중책을 맡았다. 그간 소속팀에서는 주장을 맡은 적이 없었던 고은빈은 “확실히 책임감이 많이 따른다”며 완장의 무게를 실감했다.


6일 열린 충의중 남자축구부와의 연습경기 1경기에 출전한 고은빈은 중원에서 동료들을 지휘하고 다독이며 제몫을 해내기 위해 애썼다. 다소 아쉬운 전반전을 마친 뒤 김태엽 감독은 선수들끼리만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시간을 만들었고, 고은빈은 가장 먼저 나서 이야기를 꺼내며 주장의 면모를 보였다.


고은빈은 “우리가 너무 급한 것 같다고, 긴장을 풀고 천천히 하자고 이야기했다”고 밝혔다. 5-5 무승부로 경기를 마친 것에 대해 그는 “전반전에는 우리 플레이를 잘 펼치지 못했지만 후반전에 감을 찾아서 만회할 수 있었다. 개인적으로도 후반전에 잔 실수를 하지 않으려고 더 신중하게 플레이했는데, 전반전보다는 괜찮았던 것 같다”고 말했다.


수비형 미드필더라는 새 포지션을 수행하는 것 또한 고은빈에게는 도전이다. 고은빈은 울산현대청운중 소속이었던 지난해에도 김태엽호에 발탁됐는데, 김태엽 감독이 그에게 수비형 미드필더를 맡긴 것이다. 고은빈은 원래 중앙 공격수가 주 포지션이고, 이전까지 수비형 미드필더로 뛴 적이 없었다.


고은빈은 “감독님이 나를 좋게 봐줘서 기회를 만들어 준 것인 만큼 감사한 마음으로 열심히 하고 있다”며 새 포지션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오히려 공격수보다 더 마음이 가는 것 같다. 원하는 플레이를 자유롭게 할 수 있고, 뒤에서 바라보며 동료들에게 말을 많이 해줄 수 있어서 좋다”고 밝혔다.


포지션이 바뀌면서 새로운 롤모델도 생겼다. 미국 여자 국가대표팀의 줄리 얼츠다. 미국의 2015, 2019 FIFA 여자 월드컵 우승을 함께한 투지 넘치는 중앙 미드필더다. 고은빈은 “감독님이 좋아하는 선수라고 말씀해주셔서 영상을 찾아봤는데 정말 멋지다. 영상을 자주 보면서 배우려고 노력하고 있다”며 수비형 미드필더로서의 성장을 다짐했다.



문화

더보기

연예

더보기

스포츠

더보기

문재인 대통령, G7 정상회의 참석 및 오스트리아·스페인 국빈방문

  아리랑뉴스 홍서영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존슨 영국 총리의 초청으로 6월 11일부터 13일까지 2박3일 일정으로 영국 콘월에서 개최되는 G7 정상회의에 참석한다. 영국 방문 후에는 오스트리아 대통령과 스페인 국왕의 초청으로 오스트리아와 스페인을 각각 국빈방문한다. G7 정상회의에서 문 대통령은 6월 12일과 13일 양일에 걸쳐 개최되는 확대회의 세 개 세션에 참석하여, 그린과 디지털을 주축으로 하는 한국판 뉴딜의 경험을 공유할 예정이다. ‘보건’을 주제로 하는 확대회의 1세션에서는 백신 공급 확대와 글로벌 보건시스템 대응 역량 강화 등에 대해, ‘열린 사회와 경제’를 다루는 확대회의 2세션에서는 열린 사회의 핵심 가치를 보호하고 확산시키기 위한 유사 입장국 간 공조 강화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누게 된다. ‘기후변화와 환경’를 주제로 하는 확대회의 3세션에서는 녹색성장을 통한 기후·환경 대응 방안, 생물다양성 감소 대응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한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G7 정상회의 계기에 주요국 정상과 양자회담을 가질 예정이다. G7 일정을 마친 후 문 대통령은 6월 13일부터 15일까지 오스트리아를 국빈방문하여 「판 데어 벨렌」 대통

‘김신욱-송민규 선발’ 벤투호, 스리랑카전 명단 발표

  아리랑뉴스 홍서영 기자 | 스리랑카와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경기에 나설 남자 국가대표팀의 명단이 발표됐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남자 국가대표팀은 9일 오후 8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스리랑카와 경기를 치른다. 벤투호는 지난 5일 가진 투르크메니스탄과의 경기에서 5-0 대승을 거두며 H조 선두에 오른 바 있다. 벤투 감독은 투르크메니스탄전과 비교해 선발 명단에 큰 변화를 줬다. 남태희를 제외한 10명의 선수가 바뀌었다. 공격진은 황희찬, 김신욱, 송민규가 이룬다. 송민규의 A매치 데뷔전이다. 미드필더로는 남태희, 이동경, 손준호가 나서고, 이기제, 박지수, 원두재, 김태환이 백포를 구성한다. 골키퍼는 조현우가 맡는다. 2차예선은 5개 팀씩 8조로 나뉘어 경기를 치르며, 각 조 1위 8개 팀이 최종예선에 직행한다. 각 조 2위 중 상위 4개 팀을 더해 총 12개 팀이 최종예선에 진출한다. 한국은 레바논과 승점 동률을 이루고 있었으나, 9일 앞서 열린 경기에서 투르크메니스탄이 레바논을 3-2로 이기면서 한국이 스리랑카를 이길 경우 단독 조 1위로서 최종예선 진출을 사실상 확정할 수 있게 된다.


지역별뉴스

더보기